ICT 시사용어

쉽게 배우는 시사상식. ICT 시사용어에서 쉽고 편리하게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ICT 시사용어

오늘의 추천 용어

스타디아

'스타디아(Stadia)'는 비디오 게임 스트리밍 플랫폼이다. 사용자는 게임을 하기 위해 플레이스테이션 같은 하드웨어(HW) 콘솔을 구매할 필요가 없다. 랩톱, PC, 태블릿, 스마트폰 등 자신의 기기를 스트리밍 서비스에 접속하기만 하면 된다.

구글은 얼마 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게임개발자회의 2019'(GDC 2019)에서 게임 스트리밍 플랫폼 스타디아를 공개했다. 별도의 장치 없이 PC와 인터넷만 있으면 게임을 할 수 있다.

유튜브에서 크리에이터 방송을 보다가 즉시 게임에 참여할 수 있다. 자신의 게임 상황을 별도 과정 없이 인터넷 주소로 변환해서 친구와 공유한다.

초기 서비스는 구글 크롬 브라우저를 통해 지원될 것으로 예상한다. 쉽게 적용이 가능한 디바이스로는 구글 픽셀폰, 크롬북 등이 있다.

구글은 유튜브, 크롬, 구글맵, 지메일 등 자사가 보유한 광범위한 글로벌 클라우드 네트워크를 동원해 스타디아 플랫폼을 구축한다.

구글은 스타디아를 언제 출시할지는 밝히지 않았다. 미국·캐나다·유럽 시장 중심으로 출시일이 정해질 것으로 추측된다.

성공 관건은 게임 라인업에 달렸다. 국내 게임업계 관계자는 “지역별 인기 콘텐츠가 다르다”면서 “구글이 주요 시장에서 기존 게임사업자와의 관계를 강화하며 라인업을 확보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소니 플레이스테이션도 과거 스트리밍형 게임 서비스를 월정액으로 제공하는 형태 사업을 시도한 적이 있다. 그러나 게임 산업에 영향을 미칠 정도의 범용 서비스로 확장되지는 못했다.

스콧 케슬러 CFRA 리서치 애널리스트는 “구글 접근은 유튜브 동영상 공유와 비디오 게임 플레이를 한데 묶을 수 있다는 점에서 기존 게임업체 스트리밍 시도와 차원이 다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