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mssql_query() [function.mssql-query]: message: Conversion failed when converting the varchar value 'Ahn Ho-cheon' to data type int. (severity 16) in /home/serv/etpremium/2015_www/ict/index.html on line 87
ET프리미엄

ICT 시사용어

쉽게 배우는 시사상식. ICT 시사용어에서 쉽고 편리하게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ICT 시사용어

오늘의 추천 용어

협대역 사물인터넷 기술 기준 [NB-IoT]

협대역 사물인터넷(NB-IoT) 기술 기준은 NB-IoT 기반으로 전국망을 구축할 수 있는 제도 장치다. 전국망은 세계 최초다. 미래창조과학부가 NB-IoT 기술 기준 개정을 완료하고 3월 31일부터 시행했다.

기술 기준에는 NB-IoT를 이용할 수 있는 주파수 대역·폭, 간섭 방지를 위한 대책, 출력 등을 구체적으로 명시했다.

미래부와 국립전파연구원은 기술 기준 개발을 위해 이동통신사, 제조사, 학계, 연구기관으로 구성된 전문가 연구반을 운영했다. 기술 방식, 이용자 보호 방안, 인접 대역 전파 간섭 여부를 점검했다.

전파 간섭 실측에선 일정 이격 거리, 전파가 다른 대역에 피해를 주는 현상인 불요 발사 기준을 충족시켰다. NB-IoT가 근접 대역에 전파 간섭 영향을 미치지 않음을 확인한 것이다.

기술 기준 개정으로 이동통신 3사 모두 NB-IoT 전국망을 구축할 수 있게 됐다.

KT와 LG유플러스는 망 구축과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 상용 서비스 시점은 6월이다.

KT와 LG유플러스는 NB-IoT 전국망을 이용, 다양한 서비스를 펼친다. 수도·가스·전기·대기·수질 등 검침·측정 서비스, 노약자 위치 추적, 자전거 분실 방지 등 위치 추적 서비스, 화재·유해물질·가스 모니터링 및 건축물 균열 감지 등 센싱 서비스, 빌딩자동화·홈자동화·놀이동산관리 등 제어 서비스 등이 추진 서비스다.

NB-IoT는 기존의 롱텀에벌루션(LTE) 주파수를 활용한 저전력장거리(LPWA) IoT 기술의 하나다. 주로 저용량 데이터를 간헐적으로 전송하는 검침, 추적, 센싱 등에 활용된다. 초저전력으로 장기간 배터리 교체 없이 이용할 수 있다.